[주식 핫이슈]MSCI 지수가 뭐길래 주가에 영향을 미칠까요?

안녕하세요. 개미 사단장입니다.

증권 뉴스를 보면 이런 기사가 있는데요. 한 기업이 MSCI 한국 지수에 편입된다는 소식에 주가가 오른다는 내용입니다. 대체 MSCI가 뭐길래 여기에 편입되면 기업의 주가가 상승할까요? 오늘은 이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MSCI 지수란?

MSCI 지수는 미국 모건스탠리증권이 1986년에 인수한 캐피털인터내셜사에서 발표하는 지수로 국제 금융 펀드의 투자 기준이 되는 대표적인 지표입니다. 최초의 국제 벤치마크로 미국계 펀드의 95% 정도가 이 지수를 기준으로 삼을 정도로 중요한 위치에 있는 지수입니다. 참고로 MSCI지수를 따르는 전 세계 펀드 규모는 약 3조 5000억 달러에 달한다고 합니다.

전 세계를 대상으로 하는 글로벌지수, 특정 지역에 한정하는 지역 지수 등 다양한 종류의 지수들을 100여 개나 제시하고 있는데 크게 미국ㆍ유럽 등의 선진국 중심의 세계지수와 아시아, 중남미 등의 신흥시장지수로 나눌 수 있습니다. 

참고로 한국이 포함된 지수는 신흥시장지수, 아시아지수, 극동지수 등이 있습니다. 이 3개 지수 중에서 한국증시를 가장 잘 설명하는 것은 신흥시장지수(EM) 지수입니다. 

MSCI EM 지수는 한국 포함 신흥시장 26개국의 기업들이 편입되어 있으며 주가 등락, 환율 변동, 국가의 정책 등 여러 요소에 따라 국가별 편입 비중이 바뀝니다. MSCI EM 지수에서 한국의 비중이 커지면 외국인 투자자들의 투자가 확대될 가능성은 높아집니다. 그렇기 때문에 MSCI 지수에서 한국의 비중에 대하여 관심을 가지는 것은 중요합니다.

 

MSCI 지수가 주가에 영향을 미치는 이유

위에서 말했듯이 MSCI EM 지수에서 한국의 비중이 커지면 외국인 투자자들은 한국에 대한 투자를 늘리는데요. 이에 따라 한국 증시로 외국인의 자금이 들어옵니다.

이 자금은 증시의 유동성을 늘려주고 주가 상승에 영향을 줍니다. 

또 MSCI 지수에 새롭게 편입되는 종목들은 외국인 투자자의 자금이 들어오기 때문에 주가가 상승할 확률이 높습니다. 

반대로 지수에서 퇴출되는 종목들은 자금이 빠져나가기 때문에 주가의 하락이 불가피합니다. 


MSCI 편입일 및 편입 종목

MSCI 편입일은 1년에 4번으로 2월, 5월, 8월, 11월에 3개월 주기로 진행됩니다.

MSCI는 11월 정기 리뷰에서 한국 지수에 금양, 포스코 DX, SK텔레콤을 새로 편입하고 편출 종목은 BGF 리테일, 카카오게임즈,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팬오션 등으로 확정되었습니다. 

11월 30일부터 편입 및 편출 작업을 하는 리밸런싱이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그럼 지금 MSCI 지수에 편입되는 종목을 매수하는 전략은 괜찮을까요? 아쉽게도 부정적으로 보입니다. 사실 주가는 편입이 확정되기 전부터 선반영되어 상승세를 달리기 때문입니다. 언론을 통해 이 소식을 들었다면 투자 시기가 이미 늦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결론

이상으로 MSCI 지수의 의미 및 영향력에 대하여 알아봤습니다. MSCI 지수는 세계적인 벤치마크이기 때문에 이 지수에 편입된다는 것은 상당한 호재입니다.

다만 주가는 항상 선반영이기 때문에 미리 매수해야 좋은 수익률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이상으로 글 마치겠고 오늘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위 정보는 투자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서 제공하는 것으로, 투자 권유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또는 지연이 발생할 수 있으며, 에임리치는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 결과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회사명:에임리치 주식회사 | 대표:김덕용 | 주소: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282 (관양동810) 금강펜테리움IT타워 B동 1115호 | 전화:1577-0471 | 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덕용
사업자등록번호:180-86-01032
 | 통신판매업번호:제 2020-안양동안-0818호 

CopyrightⓒAIM RI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