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락장의 역사, 그리고 이겨내는 방법

안녕하세요, 김PB입니다.


주식시장에서 하락장의 정의는 ‘고점에서 -20% 이상 하락하는 시장’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올해 최저점에서 S&P 500은 사상 최고치로부터 -20% 이상 하락했기에 우리는 하락장에 있습니다.


13차례의 하락장

미국 주식시장은 2차 세계대전 말까지 현재를 포함해 13차례 약세장을 경험했는데, 이전 12개 약세장에서의 평균 하락폭은 -32.7% 수준이었습니다.

또한 보통 약세장은 12개월 정도 지속되었고, 바닥에서 다시 이전 최고점을 회복하는 데에 평균 약 21개월 정도가 걸렸죠. 따라서 약세장에서 본전을 회복하는 데에 걸리는 평균 시간은 지난 70여 년간 3년 미만이었습니다.


가장 길었던 하락장

하락장은 손실과 시간이라는 두 가지 방식으로 투자자를 힘들게 합니다. 그리고 하락장의 지속은 투자자들로 하여금 고통에 고통을 더하곤 하죠.

위 표에선 2차세계대전 이후 미국 증시에서 가장 길었던 하락장의 데이터들을 보여주는데요. 시장이 붕괴하는 상황에서는 원금을 복구하는 데에 꽤 오랜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손실은 이익보다 두 배나 더 많은 감정이 동요됩니다. 즉, 이익을 볼 때의 행복보다 손실을 볼 때의 고통이 두 배는 더 크다는 것이죠.

그리고 그 고통은 최악의 순간, 바닥일 때 꾹 참고 기다리지 못하고 매도 버튼을 누르게 만들면서 투자의 큰 실수를 만들기도 합니다. 즉, 인내가 미덕이죠.


가장 짧았던 하락장

어떤 하락장은 급하게 끝나기도 합니다. 코로나 쇼크 당시가 딱 그런 상황인데요. 당시에 S&P 500은 23거래일간 34% 하락했는데, 90년 만에 가장 빠른 낙폭이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고점을 회복하는 데에 단 6개월 밖에 걸리지 않았고, 15개월 만에 저점에서 지수가 100% 상승하게 되는데요.

1945년 이후 주식시장이 모든 손실을 만회하고 고점을 회복하는 데 걸린 시간이 2년 이하인 하락장은 총 7번 있었습니다.


하락장 VS 경기침체

경제가 이미 침체에 빠졌거나 빠르게 침체되고 있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1945년 이후 물가상승률이 5%를 넘은 적이 9번 있었습니다.

현재는 인플레이션은 40년 최고치를 기록했고, 물가가 이렇게 급등할 때마다 경기침체가 뒤따르곤 했는데요. 현재도 마찬가지일 것 같습니다.

경기침체는 항상 주식시장을 하락시키곤 하지만, 반드시 하락장과 경기침체가 함께 오진 않는데요. 1946년, 1966년에 각각 -27%, -22% 하락했지만 경기침체는 없었습니다.

심지어 1987년 블랙먼데이 당시, 주식시장이 하루 동안 역사상 최대 폭으로 하락했고, 일주일도 안돼서 -30% 이상 하락했지만 경제 불황은 없었습니다.


하락장 VS 상승장

하락장에 대한 좋은 소식을 드리겠습니다. 결국 언젠가는 끝난다는 것이죠. 때로는 더 길게, 때로는 더 짧게, 때로는 더 깊게, 때로는 더 약하게 옵니다. 하지만 그 이후엔 언제나 다시 상승장이 찾아왔습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하락장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힌트는 여러분들의 나이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나이가 곧 해답

만약 당신이 은퇴를 했거나, 은퇴가 코앞이라면 불쾌할 정도로 긴 하락장을 기다릴 시간이 거의 없습니다.

나이가 많거나 수입이 많지 않다면 분산투자, 현금은 친구와도 같습니다. 현금과 단기 채권은 장기 수익률에서는 뒤처질 수 있지만 단기적으로 급전이 필요할 때에는 큰 도움이 됩니다.

만약 당신이 젊다면, 지금의 하락장뿐 아니라 모든 경제침체를 기회로 보아야 합니다. 더 낮은 가격에, 더욱 저평가된, 더욱 높은 배당수익률로 주식을 살 수 있는 기회입니다.

내 계좌가 망가지는 것을 보고 싶어 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기 때문에 하락장은 결코 즐거운 시간은 아닙니다. 하지만 주식시장이 이따금씩 폭락하지 않는다면, 장기적으로 훌륭한 수익을 낼 기회도 그다지 없을 겁니다.



The Longest & Shortest Bear Markets, A wealth of common sence

위 정보는 주식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서 제공하는 것으로, 투자 권유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또는 지연이 발생할 수 있으며, 에임리치는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 결과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회사명:골드문핀텍 주식회사 | 대표:서인곤 | 주소: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282 (관양동810) 금강펜테리움IT타워 B동 2121호 | 전화:1577-0471 | 개인정보관리책임자:장근우
사업자등록번호:180-86-01032
 | 통신판매업번호:제 2020-안양동안-0818호 

CopyrightⓒAIM RICH. All Rights Reserved.